본문 바로가기

스냅 사진

10만원의 행복 <캐논 50.8 쩜팔 사용기> 50mm1.8F

 

 

 

이제것 사진 생활을 하면서 3번 산 렌즈가 있는데

 

바로 50mm 1.8f 렌즈입니다.

 

처음 dslr  400d로 입문하면서 구매했다 화각 적응 실패로  일주일 만에 방출..

 

그후 1:1바디 5d로 바구면서

 

친구에게서 팔아준다고 받았다가 테스트 해본후

 

제가 구매해 버렸습니다 -_-;;

 

 

< 50mm의 화각은 1:1 바디에서 진가가 발휘된다>

 

 

 

 

느린 af, 원거리 핀튐 현상이 있었지만

 

작고 가벼우며

 

결과물이 참 맘에 들어 오히려 비싼 엘렌즈들 보다 더 애용하게 되더군요

 

하지만!!!

 

 

 

 

내구성이 정말 꽝이더군요..

 

여행을 앞두고 카메라 챙기다 살짝 떨궜는데 반으로 쪼개져 버렸습니다;;;

 

 

 

 

<무보정 사진.. 쩜팔이의 투명한 색감>

 

 

 

그 후 한동안 잊고 지내다

 

지은이가 태어나면서

 

부피가 큰 엘렌즈를 끼우고 다니기는 버겁더군요

 

그래서 다시 들이게 되서 지금까지 사용중입니다. ^^

 

 

그럼 쩜팔이의 장점을 보시죠 ^^

 

 

 

<빛망울이 예쁘다>

 

 

<작은 크기에 적은 무게로 움직이는 아이 촬영에 유리하다>

 

 

< 1.8 밝은 조리개로 늦은 오후 촬영시 셔속 확보에 유리하다 >

 

 

 

< 1.8 밝은 조리개로 어두운 실내 촬영시 셔속 확보에 유리하다 >

 

 

 

 

 

< 50mm의 편안한 화각으로 인해 과장되지 않은 편안한 사진을 찍을수 있다>

 

 

 

 

 

 

<과하지 않은 은은한 아웃포커싱의 사진을 찍을수 있다>

 

 

하지만 최대 장점은 뭐니 뭐니해도..

 

 

 












 

 

 

 

<컴팩트 디카 가격보다도 싼 가격인 10만원의 가격으로 구매할수 있다>

 

 

 

 

이상 제가 느낀 장점이었고 단점은..

 

약한 내구성..플라스틱 체결부위 (한순간의 방심으로.. 빠이빠이)

 

느린 af  (찰나의 순간 버벅 거리면 정말 ㅠ_ㅠ)

 

가끔 핀튐.. (핀튐을 고려해 3장 찍었는데 3장다  핀이 튈땐 ㅠ_ㅠ)

 

밖에 없는듯 싶네요..

 

그럼 즐거운 사진 생활 되세요 ^^